시사 칼럼
영화상영관
시사동영상
추천사이트
사이트맵
 

박정희 전 대통령을 폄하하는 한은경에게 묻는다

 
  파아란이 "돗자리 깔고 위스키 가져와!"라는 제목의 최근글(조선닷컴 토론마당 5월 13일)에서 일방적인 매도로 박정희 전 대통령을 심하게 폄하함을 심히 우려하며 붓을 묻는다.  뱍정희 전 대통령은 1963년 여름 군복을 벗고 10월 대통령 선거에서 당선되어 1964년 1월에 청와대에 들어기셨으며, 청와대로 들어가서 처음 쓰신 휘호가 "민족은 생명체와 같아서 꿈이 있는 민족은 번영한다"였다.

1. 김준하가 말하는 그 사건 연대가 언제인가?  그리고 박정희 대통령을 일방적으로 매도하는 김준하조차 "돗자리 깔고 위스키 가져와!"가 박정희의 어록이라고 주장한 적이 없음에도 어찌하여 파아란은 독자들을 혼동시키는가?

2. 설사 정말로 그런 발언을 한 장교가 있었다 하더라도 그것이 김재규, 박태준, 차지철, 김종필 중 누구의 발언이었는 김준하가 밝히지 못할 이유가 도대체 무엇인가?  명찰에 이름이 있음에도 김준하는 한글 이름을 읽지 못하는 문맹자였는가?  그리고, 김준하 역시 그 발언을 박정희 의장이 하지 않고 타 장교가 하였다고 못박아 주장함에도 파아란이 마치 박정희의 어록이었던 것처럼 독자들이 혼동하도록 인용하는 것이 온댱한 일인가?

(더욱이, 정말로 모 장교가 그 발언을 한 적이 있다면 그 이가 김재규였든 박태준이었든 김종필이었든 김준하가 실명을 밝히고, 지금 생존해 있는 인물들에게 사실 여부를 확인해 보는 것이 그토록 어려운 일인가?)

여기서 파아란에게 1962년 윤보선 대통령 명의의 건국공로 훈장 사진 두 장을 보여주면서 도대체 파아란이 주장하는 위스키 사건 연대가 도대체 언제인지를 재차 묻는다.





여기서 파아란의 글에서 제기되는 위스키 사건에 대한 의문점들을 파아란에게 묻는다.
 
1)  이승만 대통령 시절에도 경무대에 위스키가 있었는가?  갑자기 어디서 청와대에 위스키가 나타났다는 말인가?

2)  당시 정상회담이 있었던 것도 아니라 찾아올 국가 정상도 없었는데, 어느 국가 정상을 접대하기 위한 위스키였다는 말인가?  

3)  5.16혁명 이전에 행정 명령권은 물론 외교권까지 장면 총리가 장악하고 있었는데, 윤보선의 청와대에 외국 손님이 찾아온 적이 있었는가?  그리고, 설사 하급 관리가 찾아온 적이 있었더 하더라도, 일국의 국가원수가 마주 앉아 위스키 술판을 벌이며 접대를 하였다는 말인가?

4)  5.16혁명의 일성은 외제품 수입 금지와 국산품 애용이었다.  첫번째 행동이 수입상의 수입을 일체 중단시키는 것이었다.  그럼에도, 윤보선 대통령의 청와대가 특권을 내세우며 위스키를 수입하고 있었다면 당연히 "국가재전최고회의"에서 이상히 여기지 않았었겠는가?

5)  박정희 대통령을 일방적으로 매도하는 김준하의 픽션을 사실로 간주할 때 5.16혁명 이후에도 근 일년간 윤보선의 청와대에 찾아오는 외국손님들이 있었다는 결론이 나온다.  

6) 그렇다면, 윤보선 대통령은 직급이 낮은 외국인들을 위해 위스키 술판을 벌였다는 사실을 김준하 스스로 폭로하는 셈이 되며, 만약 그것을 부인한다면 외제품 수입이 금지되었던 시대에 윤보선의 청와대에 있었던 위스키는 정말로 외국손님들을 위한 위스키였는지 아니면 윤보선과 김준하를 위한 위스키였는지 의문이 생기게 된다.

7)  독실한 기독교 신자이신 이승만 대통령 시절 경무대에서 외국 손님들에게 위스키를 대접하셨을리 만무하다.  그렇다면, 아직 외화수입이 전혀 없었으며, 더욱이 국가의 재정자립도가 10% 미만이었던 나라에서 외국 손님들을 외제 위스키로 접대하여야만 한다는 법은 윤보선이 제정한 법이었는가?  아니면, 청와대의 외제 위스키가 4.19 쿠데타 정신의 상징이었는가?  만약 그것도 아니라면, 윤보선과 김준하가 외제 위스키를 좋아하였었던 것인가?  



BBC 동영상 뉴스 대본


박정희 대통령 연구 자료

이승만 대통령의 경무대 사계

광주사태 증언 동영상  

BBC 뉴스 동영상 칼럼

 


[설교 방송][기독교 영화][음악 동영상][영화감상실][동영상][추천 사이트][사이트맵][영어 뉴스]